티스토리 뷰

해당 영화인 흡연, 감사합니다.(Thank You for Smoking)은 미국 영화이며 한 거대 담배회사의 로비스트인 주인공의 성공, 몰락, 재기를 그린 영화입니다. 콘스타틴 과 흡연, 감사합니다.(Thank You for Smoking)은 또 다른 이름으로는 땡큐 포 스모킹으로도 알려진 금연 영화이기도 합니다.
거대 담배회사의 로비스트인 닉은 정말 신이 내린 언어구사 능력으로 젊은 나이에도 출세해서 지금까지 자리 올라가서 부와 명예를 다 가진 한 가정의 아버지이며 그리고 아들과 함께 다닐 기회가 있어서 아들과 함께 로비스트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즉 TV쇼에 나가서 논리를 가장해서 궤변으로 대중을 선동하거나 음지에서 여론을 조작하는 일을 하며 술, 담배, 총기의 모임 즉 죽음의 장사꾼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닉 네일러는 타고난 언어구사 능력으로 미국 상원의원과 그 대리인에게 큰 망신을 주기도 하고 할리우드 영화에 배우들이 흡연하는 장면을 일부러 넣어 대중들에게 흡연은 멋진 것이라는 이미지를 심어주는 전략을 짜기도 합니다. 물론 해당 부분도 실제로 최근 영화에서는 모자이크 처리되었지만, 옛날에는 담배를 멋있게 피우는 장면이 있을 것입니다.

예를 들어서 존 웨인 이 출연한 영화들이나 야구에서 이야기하는 불펜 등이 대표적이 예입니다. 아무튼, 다시 돌아와서 결국 담배 케이스에 해골무늬 그림을 넣겠다는 상원의원에게는 담배농장의 경제적 손실과 상원의원의 과거 발언을 예를 들어서 자가당착에 빠지게 하여서 결국 담배 케이스에 해골 무늬 그림이 들어가지 못하게 하게 되지만


그리고 의문의 납치범 집단에 납치되어서 니코틴 패치를 대단히 많이 붙여지고 다행인지 니코틴은 독성 성분이라 일정량 이상 몸에 들어오면 죽을 수도 있으나 닉은 다행히 평소 담배를 자주 피우던 흡연자였기에 니코틴 패치 수백 개를 붙였음에도 결국에는 살아남게 되고

SAMSUNG | NX1000

닉은 이를 기회로 삼아서 병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담배 덕분에 목숨을 건졌다. 역시 니코틴 패치보다는 담배가 낫다. 나를 봐라. 내가 니코틴 패치 때문에 죽을 뻔했는데 담배 덕분에 살았다. 식은 논리로 인터뷰 한방으로 담배회사들의 영웅이 되고 그리고 여기자와 성관계와 가져서 해당 여기자가 모두 기사화해 버리고 닉은 결국은 회사에서 잘리지만 여기서 포기하지 않고 아들을 보고 재기를 하고 다시 기자회견 열어서 자신의 사생활을 통해 캐낸 비밀을 기사화시킨 여기자의 기자로서 가지는 도덕성을 지적해서 반격하고 해당 기자는 태풍 등의 재난만 취재하는 곳으로 좌천시키고

그리고 다시 청문회에 출두해서 담배가 나쁘다는 건 교육을 통해서 부모와 교사들이 가르쳐야 하며 담배 회사는 그저 담배를 피우고 싶은 성인에게 합법적으로 팔 뿐이다. 라는 논리로 의원들을 할 말 없게 만들게 하고 그리고 마지막으로 아들에게도 담배를 피우게 할거냐는 질문에서는 만약 아들이 정말로 담배를 피우고 싶어한다면 첫 담배는 제가 사줄 겁니다. 라는 부분이 인상적인 내용은 영화였습니다. 일단 개인적으로 생각하지만, 담배는 안 피우는 것이 좋을 것 같고 담배를 피우시는 분들은 해당 영화를 보고 한번 담배를 끊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글 공유하기 및 아이허브 추천 코드

페이스북
카톡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아이허브(iherb) 첫 구매시 5%할인 추천 코드 입력하면 할인적용 가능
아이허브(iherb)할인 코드:QMF730
iHerb Reward code:QMF730
iherbプロモコ-ド:QMF730
ESET Mobile security referral code(이셋모바일시큐리티 추천코드):A25H3NEM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글 보관함
Total
8,282,467
Today
1,088
Yesterday
1,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