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임 방법과 피임방법에 대한 장점과 단점

꿈을꾸는 파랑새

피임(Birth control)이라는 것이 원하지 않는 임신을 피하기 하는 방법일 것입니다. 그리고 피임을 하는 아마도 안전하게 성관계를 하는 데 필요한 것 중 하나가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먼저 임신에 대해 간단하게 알아보고 가겠습니다. 고등학교 생물 시간에 공부했던 기억이 있을 것입니다. 임신이라는 것은 자궁에 수정란이 착상되어서 즉 여성의 난소에 배란이 된 난자가 정자와 만나면 수정란이 형성되고 이를 수정이라고 하면 난자는 배란 후 1~2일 정도 정자는 자궁 내에서 2~3일 정도 살 수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수정된 수정관은 자궁으로 이동하게 되고 세포 분열이 일어나고 7~8일 후 착상이 됩니다.

임신기간은 마지막 월경 시작일부터 280일, 수정된 날부터 266일 동안 물론 해당 부분은 개인차가 존재합니다. 이 상태에서 임신 중에 술을 마시는 경우 술이 태아에게 영향을 주면 태아알코올 증후군 때문에 미숙아가 태어나기 쉬워지면 소뇌증, 정신지체, 저체중 등을 가지고 태어날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당연히 담배도 위험하겠죠. 그럼 간단하게 피임 방법과 각각 피임방법에 대한 장단점을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피임수술이 있을 것입니다. 해당 피임수술은 여성분들의 나팔관이나 남자의 정관을 묶어서 난자 혹은 정자가 통과하지 못하게 해서 임신을 피하는 방법입니다. 일단 수술 후에는 특별히 유지 보수 같은 것은 없지만, 수술비용, 수술 자체의 부담 그리고 수술 시 되돌리기 어려워서 후에 임신의 전혀 하고 싶지 않을 때만 선택을 하는 방법 자궁 내 장치인 IUD(intrauterine device) 같은 경우에는 자궁 내 피임기구를 삽입해서 착상과 배란을 방지하는 것으로 피임약의 손잡이 부분에 구리가 추가돼 있고 해당 부분은 구리. 황체 호르몬을 첨가한 약제부가가 사용이 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2~5년마다 교체를 해야 하고 약을 복용하거나 성관계마다 장착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지만, 부정출혈과 아주 드물지만, 자궁감염 등을 일의 킬 수가 있으면 월경통 같은 것이 발생할 때 제거해야 합니다. 저용량 피임약을 사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난포호르몬과 황체 호르몬 두 가지 여성호르몬이 섞인 약을 매일 1알씩 먹고 배란을 막는 방법이 있습니다. 제가 아는 바로는 해당 저용량 피임약은 의사의 처방전이 필요한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담배를 피우지 않았으면 폭넓게 피임 효과를 볼 수가 있고 월경불순, 월경통, PMS, 과다 생리 등을 개선할 수가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매일 먹지않으면 안 되고 부정출혈과 구토와 같은 부작용이 있을 수가 있다고 합니다.

콘돔을 사용하는 방법 일단 가까운 편의점에서 쉽게 구할 수가 있는 것으로 그리고 사용이 간단하게 성병 예방에도 도움이 되는 것 중 하나입니다. 그리고 잘못된 피임방법 중 하나가 질외사정일 것입니다. 성관계를 가지면서 성관계를 중단하게 질 내에 사정하지 않는 방법이지만 사정 전부터 정자가 조금씩 나올 수가 있으므로 피임이 될 확률이 낮고 그리고 제일 중요한 것은 성병예방에는 도움이 전혀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피임에 실패했으면 72시간 내에 응급피임약을 복용함으로써 원치않는 임신의 위험을 낮추는 방법이 있으면 피임 효과는 약 75%~80%이므로 응급 피임을 해도 임신을 할 수가 있으면 응급 피임은 평소에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응급 시에 임신확률을 낮추기 위한 최후의 수단입니다.

그리고 만약 경구 피임약을 복용하시는 분들이 있으면 지난 시간에 적은 Contraceptive Pill(경구피임약) 같은 애플리케이션 등과 생리주기 등을 확인해서 보는 것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