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꾸는 파랑새

오늘은 사람의 공공적인 쥐 퇴치 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 보겠습니다. 일단 쥐라는 것이 포유류 중 설치류에 속하는 동물들을 말하는 것입니다. 더욱더 쉽게 이야기하면 쥐과에 소속이 돼 있는 것을 말을 합니다. 그리고 애니메이션이든 영화 등에서 쥐를 모티브로 한 캐릭터들이 많이 존재를 하고 있지만 그래도 일단 쥐는 신생대 초반부터 있었다고 하면 일단 사람이 정착생활이라는 것을 하면서 곡식들을 저장하게 되지만 문제는 이렇게 저장을 해둔 곡식들을 먹어치우기도 하며 싫든 좋든 간에 사람과 가까이 사는 동물이면서 쥐들은 렙토스피라증이나 유행성 출혈열 등을 사람에게 전염병을 일으키고 중세 유럽에서는 패스트(흑사병) 때문에 당시 유럽에서 많은 사람의 목숨을 빼어간 원인을 제공한 동물입니다.

물론 천장 쥐 또는 곰쥐에 기생하는 벼룩에 의해서 발병을 한 것입니다. 일단 인류의 역사에도 삐치지 않는 동물이기도 합니다. 일단 쥐를 퇴치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예를 들면 영국처럼 총리관저 수석수렵보좌관(Chief Mouser to the cabinet Office)처럼 고양이를 키우는 방법도 있을 것입니다. 해당 방법은 다 좋은데 고양이를 싫어하면 해당 방법을 쓸 수가 없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집이나 공장 등에서 쥐가 다닐 수가 있는 구멍을 봉쇄하는 방법입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쥐가 다니는 통로는 기본적으로 쥐털이 붙어 있습니다. 그리고 쥐 소리 또는 쥐가 다니는 통로 부분에 고양이 털 뭉치 와 함께 고양이 똥을 구멍주의에 놓아두면 효과가 있습니다. 이런 방법도 조금은 지저분하다고 생각이 되면 가장 고전적인 쥐덫을 설치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해당 방법을 통해서 100% 퇴치는 되지 않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쥐덫이라는 것이 또 기본적으로 먹이를 쥐가 잡으면 압사시켜서 쥐를 잡지만 문제는 처리 과정일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쥐가 죽은 상태이거나 살아있는 상태여도 반드시 장갑을 착용해서 위생적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죽으면 해당 쥐를 불에 태우거나 하면 되지만 쥐가 살아있고 해당 쥐덫을 빠져나가려고 하는 장면을 볼 수가 있습니다. 이때 정말 조심해야 하는 ratbite fever 즉 서교증이라고 불리는 병에 걸려서 목숨을 잃을 수가 있습니다.
일단 셔교증이라는것이 쥐의 호흡기에 있는 스투렙토바실루스라는 세균이 인간에게 감염되어서 발열, 발진, 구토, 근육통을 겪게 되고 빨리 병원에 가서 항생제를 통한 항생제 치료와 페니실린을 주사하지 않으면 죽을 수도 있고 운이 없으면 야 10% 정도는 사망하는 병입니다. 즉 인수공통질병이기 때문에 조심해야 합니다. 먼저 해당 쥐덫에 걸린 쥐가 살아있으면 막대 같은 것을 이용해서 통에 넣어서 물을 가득 채워서 익사시키고 해당 쥐를 불에 태우는 등으로 잘 처리를 해야 합니다.

samsung | SM-G906L | 4.8mm | ISO-64

그리고 쥐 전용 쥐 잡는 끈끈이를 이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해당 끈끈이에 걸리면 일단 쥐가 움직이는 것을 봉쇄할 수가 있고 기본적으로 끈끈이는 구매를 해보면 반으로 접힌 것을 볼 수가 있고 여기에 쥐를 유인하기 위한 먹이가 들어 있는 것을 볼 수가 있을 것입니다. 그것을 쥐가 좋아할 만한 장소만 장소 또는 쥐는 구석인 모퉁이를 지나가는 습성을 이용해서 해당 통로에 설치하면 됩니다. 물론 신문지 등을 깔고 쥐 끈끈이를 설치하고 쥐를 잡으면 됩니다.

그리고 앞서 이야기한 것처럼 쥐가 살아있으면 아무렇지 않게 만지지 말고 일단 막대기 등을 이용해서 죽이든지 아니면 기절시키든지 해서 반으로 다시 접으면 됩니다. 그리고 역시나 위생을 위해서는 반드시 소각 처리하는 것이 좋을 거라 생각이 됩니다.
그리고 다음 방법으로는 쥐약을 사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쥐약 같은 경우에는 Rat Poison이라고 해서 쥐를 잡으려고 만들어진 독약입니다. 일단 쉽게 구매를 할 수가 있고 쥐약을 사용하면 장점은 아마도 살아있는 쥐 같은 경우 직접 죽이지 않아도 되고 현재 시판을 되는 쥐약 같은 경우에는 예전처럼 구석에 죽지 않고 밝은 곳에 나와서 죽어 있게 되기 때문에 심장이 약한 분들에게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samsung | SM-G906L | 4.8mm | ISO-64

물론 해당 장점도 있겠지만, 어린이 또는 애완동물이 해당 쥐약을 먹으면 정말 큰일이 나기 때문에 상당히 주의가 필요하다는 방법이기도 합니다.
해당 방법으로 도저히 못 하겠다고 하면 유해동물 및 유해 곤충들을 방제해주는 회사를 이유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물론 해당 방법은 이런 유해동물 및 유해 곤충들을 방제해주는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기 때문에 효과가 좋을 것입니다. 그러나 단점은 아마도 역시나 돈이 조금 더 지불을 해야된것이 단점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일단 어느 방법을 선택하든 일단 잘 생각을 하고 선택을 하는 것이 좋을 거라 생각이 됩니다.

글 공유하기 및 아이허브 추천 코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톡
카스

댓글 보기

  1.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핑구야 날자 2016.09.20 00:17 신고

    쥐는 보기만 해도 징그럽고 무서운 거 같아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