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ffeine(카페인)에 대해 알고 건강하게 마시기

꿈을꾸는 파랑새

Caffeine(카페인)은 알칼로이드의 일종이면 우리가 아침에 일어나서 잠을 깨우려고 마시는 모닝커피 등에 포함이 돼 있으면 콜라, 초콜릿 등에서도 포함된 물질입니다. C8H10N4O2로구성이 돼 있는 물질입니다. 그리고 차에 포함된 Caffeine(카페인)은 타닌성분과 결합을 통해서 그 효과가 억제되기 때문에 커피와 같은 흥분작용은 약한 편입니다. 해당 Caffeine(카페인)의 주요 작용으로는 각성작용, 이뇨작용 졸음, 피로에는 효과는 있지만, 부작용으로는 불면증 현기증이 있을 것입니다. 최근 들어서 고 카페인 음료수가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문제는 아마도 술(알코올)+고카페인 음료일 것입니다. 해당 물질들이 만나면 뇌를 자극해서 술을 더 많이 마시게 되고 결국은 몸을 망가트리는 원인이 됩니다.

그리고 고카페인 음료를 자주 마시게 되면 Caffeine(카페인) 부작용에 따른 불면증을 겪을 수가 있어서 다른 사람들은 다 잠을 자는데 혼자 잠을 잘 자지 못해서 정말 괴로워할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Caffeine(카페인)은 신장 혈관을 확장해서 이뇨작용을 나타내고 위산분비를 촉진, 물론 가끔은 종합감기약에 포함돼 있는데 여기에 포함이 돼 있는 것이 무수 카페인으로 무수카페인은 항히스타민제의 부작용의 완화하는 목적에 포함돼 있습니다.

그리고 자신이 불면증을 앓고 있으면 카페인이 들은 음식을 먹는 것을 줄이거나 제한하는 것이 좋은 방법의 하나입니다. 그리고 Caffeine(카페인)은 일시적으로 두 도구를 멈추는 효과도 있지만, 일상적으로는 두통이 발생하게 됩니다. 즉 원인이 Caffeine(카페인)이 뇌혈관 수축 작용에 의해 일시적으로 두통이 완화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Caffeine(카페인)양이 줄어들면 혈관수축 작용이 사라져서 혈관이 확장되는 과정에서 두통이 발생하게 됩니다. 그리고 오랫동안 Caffeine(카페인)을 먹으면 카페인 중독을 일으킬 수가 있으니까 적당하게 마시는 것이 도움될 것입니다. 하루 권장량은 400mg이니까 그 이상은 마시지 않는 것이 건강하게 커피를 마시는 방법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