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연시 숙취예방 방법

꿈을꾸는 파랑새

연말연시가 되면 술자리가 많아집니다. 그래서 술자리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숙취를 하는 것도 정말 중요할 것입니다. 오늘은 간단하게 숙취를 예방하는 방법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 보도록 하겠습니다. 숙취의 증상은 메스꺼움 두통 갈증 수면부족감 등이 있습니다. 회식이나 연말연시라고 과음을 해서 마신 알코올 즉 술에서 알코올이 분해과정에서 생기는 아세트알데하이드와 그리고 이뇨에 의한 탈수, 과도한 수분 섭취 등의 결과입니다. 숙취를 예방하는 방법은 공복 상태에서 음주하며 빨리 취하게 됩니다. 술은 위장에서 소장으로 흡수합니다. 공복 상태에서는 바로 위에서 소장으로 보내지기 때문에 혈중 농도가 빨리 짙어집니다. 예를 들어서 과음을 예방하는 방법입니다. 2차, 3차를 가서 술을 마시더라도 심야까지는 마시지 않는 것이 숙취 예방 방법입니다.

EASTMAN KODAK COMPANY | KODAK EasyShare Z981 Digital Camera | Normal program | 7.3mm | ISO-100

그리고 흡수된 술의 95%는 간에서 대사가 이루어지고 물을 마시거나 해서 땀을 낸다고 혈중 농도가 갑자기 확 떨어지지 않습니다. 즉 시간이 지나 술에 있는 알코올 분해되기를 기다릴 수밖에 없습니다. 즉 공복상태에서 술을 마시지 않고 그리고 식사와 함께하면서 술을 마시는 것입니다. 즉 야채, 고기, 생선 등 식사를 하면서 균형 있게 먹는 방법 그리고 알코올을 분해할 수 있는 시간을 계산해서 마시는 방법도 있습니다. 사람이 하루에 분해할 수 있는 알코올 양은 체중 1kg당 2~4g 정도입니다. 예를 들어 75K g인 사람이 하루에 분해할 수 있는 알코올 양은 150~300g입니다. 즉 시간당 6.25~12.5g 정도인 걸 계산해볼 수가 있습니다.

그러면 예를 들어 15시간 동안 분해할 수 있으며 93.75~187.5g이 됩니다. 이것을 술량에 계산해 보면 500cc 맥주로 계산해서 알코올 도수가 4%로 계산하면 500cc*4%로 계산을 하면 20g이 나옵니다. 이것으로 개인차가 있겠지만, 어느 정도 예상하고 술을 마실 수가 있을 것입니다. 물론 술자리에서 이런 방법을 하나하나 적용해서 마시는 것은 정말로 어려운 일 것입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