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만 석유 유출사태 을 배경인 영화-딥워터 호라이즌 호(The Deepwater Horizon,2016)

꿈을꾸는 파랑새

우리가 현대 생활을 하는 과정에는 어떻게든 석유하고는 연관되어서 살아가고 있습니다. 해당 영화는 석유와 관련이 돼 있는 영화입니다.일단 해당 영화인 딥워터 호라이즌 호(The Deepwater Horizon)이라는 영화는 멕시코 만 석유 유출사태 사건을 배경을 하는 영화입니다. 일단 해당 사건의 미국 역사상 최악의 원유 재난이기도 합니다. 해당 멕시코 만 석유 유출사태 사건은 2010년 4월 20일부터 9월 19일까지 미국 멕시코만에서 발생한 환경 재앙입니다.

2010년 4월 20일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남쪽으로 약 200km 떨어진 바다에서 영국의 국제 석유 대형 업체인 British Petroleum(BP) 시추선인 딥워터 호라이즌 석유 시추 시설이 폭발한 사건입니다. 해당 폭발 사고로 말미암아서 시추선에서 근무하고 있던 11명이 실종 또는 사망했으며, 7명이 중상을 입었고 딥워터 호라이즌 호는 폭발 발생 약 36시간 만인 4월 22일 침몰했습니다.

영화는 여기에 실제로 근무를 했던 케일럽,마이크,지미,비드린,앤드리아의 시간으로 그리고 해당 시추선이 침몰하는 과정에서는 시추 파이프가 옆으로 쓰러지면서 부러져 원유가 계속 유출되어도 그리고 미국 해안경비대와 BP사는 3개월 넘게 석유유출 및 확산을 막으려고 노력을 했으나 모두 실패를 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해면을 강타한 원유는 650 제곱 km이나 된다고 합니다.

기타 관련 글

사진

그리고 사고를 맡은 미 국회 조사단에 의하면 캐머런 인터내셔널에서 제작이 된 시추장치의 안전장치(Blowout Preventer)가 수압 누출과 배터리 고장으로 이런 결과를 가져 왔다고 합니다. 해당 영화를 시작은 청문회장으로 시작됩니다. 그리고 석유를 시추하는 과정을 살짝 보여주고 나서 다시 사고가 있기 전 다정한 가족의 모습과 케일럽,마이크,지미,비드린,앤드리아의 시점으로 그리고 3주간의 일을 위해서 간단하게 신원조회를 마치고 비행기를 타고 시추선에 도착하게 되고 시추선에서 언제나 아내와 화상통화,그리고 해당 사건이 일어나기 전에 당시 딥워터 호라이즌 호에서 내부 상황을 다루는 영화입니다.

그리고 영화 마지막에서는 해당 딥워터 호라이즌 호 당시 실종되었던 분들 그리고 사망자 분들의 결혼식 영상이나 사진들이 나오면 영화에 나오던 생존자들의 근황과 그리고 해당 당시 폭발로 말미암아서 유출되는 원유에 영상도 볼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당시 BP는 미국의회청문회에서 제대로 된 행동을 하지 않았으며 그리고 당시 사건이 발생했을 때 당시 최고 경영자였던 분은 요트경기를 관람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사진은 나사에서 제공하는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핑구야 날자 2017.02.20 08:14 신고

    자원이 없는 우리나라에서는 상상하기 힘든 일이지만 ~~ 보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s://wezard4u.tistory.com Sakai 2017.02.20 14:24 신고

      일단은 주말에 시간을 보내고 싶은경우에 보는것을 추천을 드리겠습니다.개인적으로는 조금은 지루한 부분도 있었던 영화였던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