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The Great Escape(대탈출,1963)

꿈을꾸는 파랑새

영화 The Great Escape(대탈출)이라는 영화는 존 스터지스 감독의 작품으로 독일군에게 포로로 잡힌 연합군 병사들이 독일 포로수용소에서 탈출하기까지 과정을 다룬 영화입니다. 일단 상영 시간 172분 영화로서 조금은 상당히 긴 편이 영화입니다. 해당 영화의 원작은 영화 제목과 같은 The Great Escape(대탈출)입니다. 해당 작가는 Paul Brickhill이 지은 책으로 해당 작가는 2차 세계대전 당시 호주 공군 조종사이면서 전쟁포로였던 사람입니다. Paul Brickhill 1943년 튀니지에서 전쟁 포로로 잡혔고 전쟁기간 Stalag Luft III 수용되었습니다.

영화 끝없이 탈출을 시도하고 독일군이 해당 포로들의 막으려고 장비와 인력, 물자들을 소모하기 위해서 노력하는 과정을 그린 영화입니다. 그리고 앞서 이야기한 것처럼 주인공들에게 같은 생각을 하고 그들만의 특기들을 살려서 톰과 해리로 명명된 땅굴을 통해서 탈출하게 되고 이 과정에서 독일 간부들과 친해지고 얻은 카메라로 위조 신분증, 위조 서류 등을 만들고 만약 잡힐 것에 대비해서 독일어로 사전 인터뷰로 치밀하게 탈출하게 되는 과정을 그린 영화입니다.

영화가 끝나고 나면 엔딩크렛딧에서는 조금 재미이게 배역을 소개하는 곳에 보며 측량, 두더지, 터널 왕, 정보, 흙 살포,폰 루거 수용 소장,기구 제조, 위조,포로대장,빅 X, 재료조달, 독방 왕 이런 식으로 상세하게 각자 역활에 대해서 나오기 때문에 조금은 다른 부분이 있지 않나 쉽습니다.

일단 스티브 매퀸,제임스 가너,리처드 애튼버러,찰스 브론슨,도널드 플레전스,제임스 코번등 당시 영화에서 볼 수가 있었던 초호화 캐스팅을 볼 수가 있기 때문에 고전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조금은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핑구야 날자 2016.12.26 08:14 신고

    올드 영화들이 마음에 더 와 닿는 것은 CG가 없었기 때문이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