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드라마]35歲の高校生(35세의 고교생,2013)

꿈을꾸는 파랑새

35歲の高校生(35세의 고교생)이라는 일본 드라마는 고급 외제차를 타고 다니고 쉬는 시간에 담배를 피우고 방과 후에는 맥주를 마시는 바바 아야코가 삼류 고등학교에 다시 입학을 하게 되고 그곳에서 일어나는 빵 셔틀, 집단 괴롭힘 등과 그리고 스쿨카스트라는 카스트 제도 같이 권력과 서열로 나누어진 고등학교에서 이 문제들을 맞닿게 되고 그리고 이런 문제들을 해결하면서 고등학교 생활을 해 나가는 과정을 그린 일본 드라마입니다.

일단 학원물이기 때문에 이런 학원물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볼만한 일본 드라마가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