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Panic Room(패닉룸,2002)

꿈을꾸는 파랑새

Panic Room(패닉룸)이라고 생각을 하면 생각이 나는 것 중 하나는 아마도 건물 또는 집이나 유조선, 배등에 있는 안전시설을 이야기하면 특히 Panic Room(패닉룸)이라느는것을 생각을 하면 소말리아 해적의 납치 되기 전에 구조신호를 보내고 Panic Room(패닉룸)에 숨어서 안전하게 구출이 되려고 있는 방도 Panic Room(패닉룸)일것입니다. 해당영화인 Panic Room(패닉룸)은 조디 포스터 주연의 영화로서 스릴러 영화입니다.

집은 4층에 엘리베이터가 설치돼 있고 최첨단 방범시설이 있으면 특이하게 Panic Room(패닉룸)이라는곳도 있어서 안전하게 범죄에 노출되더라도 외부와 격리된 공간에 안전하게 일정시간 버틸 수가 있으면 전화도 있어서 구조 요청도 할 수가 있는 집에 이사를 오게 되고 이사 온 첫날 다른 전화들은 연결은 했지만, 해당 Panic Room(패닉룸)전화를 연결을 하지 않은 채 잠이 들고 그곳에 도둑이 침입하게 되고 딸과 함께 Panic Room(패닉룸)에 갇히게 되고 해당 도둑들은 Panic Room(패닉룸)는 할아버지가 남겨놓은 유산을 위해서 범죄를 계획한 주니어, Panic Room(패닉룸)설계자로써 양육비 때문에 함께 범죄를 저지르는 번햄, 그리고 마스크를 한 정체를 알 수가 없는 남자. 이세 명이 Panic Room(패닉룸)에 있는 유산을 가져가려고 해당 가족들을 위협을 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영화입니다.

일단 전체적으로 영화는 어두운 영화여서 안전을 위해 만들어진 Panic Room(패닉룸)이 반대로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장소가 되어서 영화를 보는 긴장감을 높여주는 장치가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