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꾸는 파랑새

반응형
2주 전쯤에 잠시 봄 햇볕을 쬐러 잠시 밖으로 나갔다 왔습니다. 밖으로 나가 보니 이제는 진달래꽃이 피기 시작해서 사진을 몇 장 찍어 보았습니다. 진달래가 피기 시작을 하는 것을 보니 정말 봄은 봄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보라색이 아름다운 박태기 꽃이 맞는지 모르겠지만. 보라색으로 핀 꽃이 정말 아름다워 보였습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처음 보는 꽃사과입니다. 꽃사과라는 것을 처음 보는지라 조금은 신기하기도 하고 그랬지만. 분홍색으로 된 꽃이 정말 아름다워 보였습니다.

그리고 유채꽃입니다. 저번에 사진촬영, 한곳을 똑같은 곳에 방문했습니다. 다만, 렌즈만 살짝 바꾸어서 한번 찍어 보았습니다. 일단은 사람들이 없어서 마음껏 노란 유채꽃을 찍을 수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돌아오는 길에 보니 아주머니들이 앉아서 쑥을 뜯고 계셨습니다. 쑥 하면 왠지 쑥떡이 자꾸만 생각이 나기도 합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봄꽃향기 물씬나는듯 하네요.
    즐감하고 갑니다.
    2011.04.25 13:28 신고
    • 사진을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2011.04.26 10:43 신고
  2. ama
    티스토리 안에도 봄의 향기와 색을
    담는 곳도 있군요.
    역시 봄의 계절이란..
    2011.04.30 1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