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ARD 회보51호 도착

꿈을꾸는 파랑새

오늘 회사를 마치고 나서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우체통을 보니 오래간만에 반가운 푸른색 봉투를 발견했습니다. 역시나 항공 우편으로 도착한 자드 팬클럽 회보였습니다. 오래간만에 보는 거라서 얼마나 반갑던지. 그런데 이번에는 상당히 두께를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 일단 내용물을 개봉해보니까. 하얀색으로 된 상당히 두꺼운 책이 보였습니다. 역시나 팬클럽만 받을 수 있다는 것이 이런 것이구나 느꼈습니다.
EASTMAN KODAK COMPANY | KODAK EasyShare Z981 Digital Camera | Normal program | 6.4mm | ISO-100EASTMAN KODAK COMPANY | KODAK EasyShare Z981 Digital Camera | Normal program | 6.4mm | ISO-100

해당 책자에는 자드 회보에서 인터뷰 관련 내용과 그동안 보지 못하던 새로운 사진들도 볼 수가 있어서 개인적으로 자드 팬으로 기분이 좋았습니다. 최근에 일본음악을 듣는다고 이상한 사람 취급당하고 살고는 있지만. 가끔은 왜 그러한 취급을 받아야 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이번에 도착한 새로운 책자를 보면 기존의 사진집에서 볼 수 있었던 사진 중에서 특히 맨 마지막에 있는 사진이 왠지 묘하게 여운이 남는다는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EASTMAN KODAK COMPANY | KODAK EasyShare Z981 Digital Camera | Normal program | 6.4mm | ISO-100EASTMAN KODAK COMPANY | KODAK EasyShare Z981 Digital Camera | Normal program | 7.6mm | ISO-100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ssppmm.tistory.com 판다(panda) 2011.02.16 09:08 신고

    더 좋은 화보, 새로운 음악을 못 보고 듣는게 안타까워요..

    • Favicon of https://wezard4u.tistory.com Sakai 2011.02.17 04:38 신고

      그렇죠~더 좋은 화보 더 좋은 음악을 못 듣는 다는것이 조금은 팬 입장으로는 안타깝기도 합니다.그래도 추억의 명곡들이 있으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