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꾸는 파랑새

해당 영화는 스위스로 망명한 소설가 에리히 마리아 레마르크의 원작을 하는 반전 소설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전쟁 영화입니다. 일단 제가 아는 1930년과 1979년에 두 번 영화화 되고 연극 같은 것에도 많이 만들어진 작품인 거로 기억됩니다. 그리고 해당 영화는 1차 세계대전 에리히 마리아 레마르크는 전쟁의 참전했던 경험으로 소설이 완성되었고 해당 영화인 서부전선은 이상 없다 Im Westen Nichts Neues(All Quiet on the Western Front)은 1차 세계대전 중에 독일의 작은 마을에 있는 폴 바우머를 포함한 반 친구들이 담임선생이 칸트레크가 학생들에게 전쟁터로 나가 것을 독려하고 그로 말미암아 자원입대를 하면서 시작되는 영화이고 그리고 훈련소에서 훈련을 마치고 나서 전선에 배치되고 서로 알지도 못하지만 단지 군복이 다르고 전쟁이라는 상황에서 서로 향해 총을 쏘면 서로 죽이기 시작을 하고 이렇게 전쟁터라는 공간에서 있으면서 함께 입대한 친구들도 죽어가고 그리고 다시 고향에 돌아왔을 때 자신에게 했던 때와 똑같이 학생들에게 전쟁터에 나가서 싸워라…. 식의 애국심의 찬양하는 선생을 보게 되고 그리고 폴도 총에 맞아 전사하게 되고 독일군 사령부에서는 서부전선에는 이상 없음이라는 공식발표뿐…. 오래된 영화이지만 정말로 명작에 속하는 영화라고 생각을 합니다.


서부 전선 이상 없다 (0000)

All Quiet On The Western Front 
8.7
감독
델버트 만
출연
리처드 토마스, 어니스트 보그나인, 도널드 플레전스, 이안 홈, 패트리샤 닐
정보
전쟁, 드라마 | 영국, 미국 | 127 분 | 0000-00-00

글 공유하기 및 아이허브 추천 코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톡
카스

댓글 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