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꾸는 파랑새

반응형
오늘 공부를 하다가 지친 마음에 카메라를 들고 하면 강가를 나가 보았습니다. 강가에는 얼음이 얼어 있었고 그 위를 걷는 청둥오리가 보여서 한번 카메라에 담아 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 새의 종류에 대해서는 모르지만. 카메라로 갈매기로 추정되는 새를 보니까 일단 카메라에 담아 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 DSLR에다가 망원 렌즈만 있었으면 하는 바람도 있었지만. 역시나 주머니 사정 때문에 아쉽기도 했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

비밀글모드

  1. 저도 카메라쓸땐 망원렌즈가 왜 그렇게 탐나는지 ㅎㅎ..
    2011.01.25 08:57 신고
  2. 붉은부리갈매기군요.
    새 찍는 분들이 망원렌즈를 주로 들고 다니죠...
    2011.02.10 10:40 신고
    • 아~저 갈매기 이름이 붉은부리 갈매기이군요.저는 새에 대해서 몰라서요.아무튼 감사드립니다.
      2011.02.11 22:54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