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정과열정사이(冷静と情熱のあいだ Calmi Cuori Appassionati 2001)

꿈을꾸는 파랑새

해당 영화는 江國香織 와 辻仁成 함께 쓴 장편소설을 바탕으로 만든 영화라고 할까요. 이상하고  辻仁成쓴 사랑을 주세요라는 책도 기억이 남는 것 같습니다. 일단 해당 영화는 다케노우치 유타가 진혜림을 볼 수 있어서 좋았던 영화인 것 같습니다.
다만, 진혜림 씨의 연기는 개인적으로 생각하는데. 무간도 시리즈 등을 봐도 조금은 연기력은 부족하다는 느낌을 받아서 조금은 아쉬운 느낌이 들기도 하지만 노래는 잘 부르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해당 영화는 중세회화 복원사로 일하는 준세이와 아오이와 두 오모 성당에 서른 살 생일에 함께 하자던 사랑의 약속으로 가슴속에 간직하다 아오이의 소식을 듣게 되면서 아오이와 함께 했던 추억의 장소를 찾아가지만 없어지고 없고 준세이의 편지로 말미암아 다시 과거로 가는 아오이의 사랑을 잘 표현한 영화이면 개인적으로 해당 영화 OST를 좋아해서 가끔 듣고는 합니다. OST도 무엇이든 간에 아름다운 영화가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냉정과 열정 사이
[생활의 향수] - 사랑을 주세요(2004)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ssppmm.tistory.com 판다(panda) 2011.06.28 13:06 신고

    참 신기한 영화 잘 찾으셔서 보시는것 같아요..
    저는 영화에 크게 관심이 없어서 그런지..
    tv, 인터넷에 크게 떠드는 영화만 보거든요..

    • Favicon of https://wezard4u.tistory.com Sakai 2011.06.28 21:56 신고

      냉정과열정사이에는 당시에 tv에도 방영했는데요 아마도 제가보는영화가 대부분 고전영화이다보니 그런것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