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소설]Bel Ami(벨아미)

Posted by Sakai
2017.07.19 18:02 생활/도서

여름 더위에 지쳐가는 현재 선풍기 바람 틀어놓고 전자책으로 Bel Ami(벨아미)이라는 프랑스 소설을 읽게 되었습니다. 해당 소설은 기 드 모파상(Guy de Maupassant)의 소설입니다. 기 드 모파상은 프랑스 사람으로서 1870년에 프로이센-프랑스 전쟁(보불전쟁)이 발발하자 공부를 하고 있던 학업을 중단하고 군에 지원·입대하게 되고 전쟁이 끝나고 문학의 길로 들어서게 되고 그리고 자신의 친구인 귀스타브 프로베르에게 문학이라는 것을 배우고 그리고 지역 신문에 박제된 손이라는 소설을 발표하게 되고

프로이센-프랑스 전쟁(보불전쟁)에서 취재한 메당 야화(夜話)를 발행, 그리고 프랑스의 플로베르의 보바리 부인과 사실주의 문학이 되었고 러시아 소설가이기도 한 톨스토이도 찬사를 아끼지 않은 인물입니다. 그리고 복잡한 여자관계로 말미암아서 신경질환이라는 말도 있고 매독이라는 말도 있고 병을 앓다가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합니다. 일단 Bel Ami(벨아미)이라는 소설은 영화로도 만들어진 작품 중 하나입니다. 아직은 개인적으로 해당 Bel Ami(벨아미)이라는 영화는 보지 못했지만, 먼저 원작 소설을 먼저 읽고 시작을 하는 것이 좋을 것 같아서 읽었습니다. 일단 해당 Bel Ami(벨아미)는 기 드 모파상(Guy de Maupassant)의 장편 소설입니다.

가난한 시골에서 태어난 조르주 뒤루아는 청년은 알제리 프랑스 자치령 지역에서 군인으로 복무하면서 가난하게 사는 것보다는 돈을 쓰고 싶을 때 팍팍 쓰고 쾌락을 즐기고 싶을 때는 쾌락을 즐기는 것을 생각하게 되고 무작정 파리로 가게 되고 프랑스 파리에서 철도 사무원이라는 직업을 얻으면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하루살이 같은 인생을 시작하게 되고 일을 하던 중 조르주 뒤루아는 길에서 우연히 군 복무를 함께한 전우 포레스티를 만나게 되고 친구의 힘을 빌려서 잡지 라비 프랑세즈(프랑스인들의 삶)이라는곳으로 이직을 하면서 여기서 일을 하면서 포레스티에를 통해 화려한 사교계의 발을 들이면서 사교계의 쾌락을 알게된 조르주 뒤루아는자신도 부유한 사람들처럼 잘살고 싶고 돈을 팍팍 쓰고 싶고 하는 등 욕망에 사로잡히게 되고 그곳에서 프랑스의 귀부인 드 마렐이 조르주 뒤루아에게 호감을 보이고, 조르주 뒤루아는 귀부인을 유혹해 성공하는 데

여기서 조르주 뒤루아에게 사랑에 빠진 드 마렐은 조르주 뒤루아에게 성적 쾌락 그가 안정된 생활을 위한 돈까지 제공하고 조르주 뒤루아는 이에 만족을 하지 않고 돈과 사랑에 목말라 하는 여자들을 자신의 외모와 말로서 유혹하게 되고 여기서 자신에게 성공이라는 것을 안겨준 전우의 아내마저 유혹하게 되고 이에 만족하지 않고 더 많은 여자에게 접근하면서 이야기가 전개되는 장편 소설입니다. 일단 해당 소설은 당시 소설가인 기 드 모파상(Guy de Maupassant)이 살던 프랑스의 배금주의를 표현했으면 당시 프랑스 사회에 있었던 정치권력 세력과 그리고 언론과의 결탁 그리고 정치의 모순점과 당시 사회의 문제점을 잘 표현한 소설인 것 같습니다.

특히 자신의 성공을 위해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은 사회에 대한 비판이 담긴 장편 소설이 아닌가 싶습니다. 일단 개인적으로 영화를 보기 전에 한번 보려고 해서 본 소설이기도 합니다. 물론 훌륭한 작품이기 때문에 한번은 보면 괜찮은 소설이 아닌가 싶습니다.

신고

글 공유하기 및 아이허브 추천 코드

페이스북
카톡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아이허브(iherb) 첫 구매시 5%할인 추천 코드 입력하면 할인적용 가능
아이허브(iherb)할인 코드:QMF730
iHerb Reward code:QMF730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좋은글 잘보았습니다. 소개된 소설 보고 싶네요
  2. 소개 잘 봤습니다
    이런 소설도 있었네요!
  3. 이런 소설도 있었군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ㅎ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