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약을 손쉽게 일정한 양만큼 짜주는 기계입니다.

꿈을꾸는 파랑새

일단 제목을 이렇게 적고 시작을 해보겠습니다. Touch and Brush라는 제품인데. 이를 닦으려고 치약을 짜야 하는데 보통은 기분에 따라 많이 짜기도 하고 적게 짜기도 합니다. 이럴 때 일정하게 치약을 짤 수 있도록 도와주는 물품입니다. 간단하게 세면장에 부착해서 사용할 수가 있습니다. 배송은 미국과 캐나다만 되는 것 같습니다. 매일 양치질을 하는데. 일정하게 치약을 덜어 사용할 수 있다면 치약을 어느 정도는 절약될 것 같습니다. 이는 평상시에 잘 관리 해야 하는 것 같습니다. 저는 충치 때문에 고생 중입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blue2310.tistory.com 드자이너김군 2009.09.28 20:21

    음.. 무조건 치약을 많이 짜야만 좋은건줄 아는 김군에게는 정말 필요한 장치군요..ㅋ

    • Favicon of http://wezard4u.tistory.com Sakai 2009.09.28 23:36

      저도 미국이나 캐나다에 살고 있었더라면 아마도 하나 구매를 했을지 모릅니다.저도 치약을 너무 많이 짜서 사용하는 것 같습니다.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