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꾸는 파랑새

반응형
오래간만에 블로그 가치를 평가를 해주는 블로그 얌을 한번 해 보았습니다. 솔직히 가치가 얼마가 나왔든 간에 자신만의 블로그 하나 장만하는 것이 얼마나 좋은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정말 오래간만에 해보는 것인지라 어떻게 나왔는지 궁금했습니다. 먼저 내 블로그의 가치입니다. 3월만 해도 190만 원 정도 엮는데. 오늘 확인을 해보니 커머즈 지수가 3백만 원에 가까이 와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래프를 보면 4~5월 사이에 발전이 많이 있어나 봅니다.
다음은 내 블로그의 인물성향입니다. 이번에는 미술관여형에서 친절한 쥔 장씨~형으로 바뀌어 있었습니다. 확인을 해보니까 두 번째 그림에서 보는 거와 같이 4~5월에 폭발적으로 댓글을 달고 해서 그런 것이 아닐까 그런 생각이 많이 들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오래간만에 블로그 얌으로 보니까. 블로그가 발전해 가고 있다는 것을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저도 어젠가 한번 들어가 보았더니.. 많이 변화가 있었더라구요.ㅋㅋ
    한동안 완전 변화없는 그런 블로그 였는데.. 시간이 많이 지나긴 지났나 봅니다.^^
    2009.06.05 16:52
    • 그렇것 같습니다.저도 시간이 지나서 보니 성향도 바뀌어 있었습니다.순식간에 시간이 지나가버린것 같습니다.
      2009.06.05 17:03
  2. 와우! 정말 대단하신데요!!!
    Sakai님은 그러실줄 알았어요~
    아 친절한 쥔장쒸형~~~!
    2009.06.05 17:03
    • 감사합니다.앞으로 더욱더 열씸히 하는 모습을 보여야겠습니다.^^
      2009.06.05 20:29